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가수 손담비의 히트곡 ‘미쳤어’로 무대를 선보이면서 폭발적인 화제를 낳은 지병수(77.사회복지관 자원봉사) 할아버지의 소원이 마침내 이뤄졌다. 손담비 화답

가수 손담비의 히트곡 ‘미쳤어’로 무대를 선보이면서 폭발적인 화제를 낳은 지병수(77.사회복지관 자원봉사) 할아버지의 소원이 마침내 이뤄졌다.


28일 방송가에 의하면, 오는 29일 오후 8시 55분 생방송 하는 KBS 2TV ‘연예가중계’에서 지 할아버지와 손담비가 함께 꾸미는 ‘미쳤어’ 무대를 방송할 예정이다. 


지 할아버지는 지난 24일 KBS 1TV ‘전국노래자랑’에 출연해 ‘미쳤어’를 박자, 가사, 음정이 제대로 맞지 않았음에도 진지하게 무대에 임하고, 귀여운 제스처까지 보여준 지 할아버지에 많은 관객이 박수를 보냈고 인기상을 수상한 바 있다. 앞서, '전국노래자랑'에서 지 할아버지는 자신만의 해석이 담긴 춤에 뛰어난 무대매너를 곁들여 선보였다.


방송 직후 지 할아버지는 온라인에서 ‘할담비’(할아버지 손담비)로 불리면서 큰 화제가 됐고, 라디오 프로그램에 출연해 인터뷰에도 응했다. 또 광고계 러브콜도 이어지고 있다. 


지 할아버지는 인터뷰에서 “손담비와의 듀엣이 소원”이라고 밝혔고, 손담비가 인스타그램을 통해 지 할아버지의 무대를 따라 한 영상을 올리면서 두 사람의 합동 무대도 가시화하는 게 아니냐는 추측을 낳기도 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19-03-29 08:23:4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