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인천지역 프랜차이즈 브랜드 사업기간 평균 4년4개월 - 인천시 등록 263개 프랜차이즈 정보공개서 전수 분석
  • 기사등록 2019-12-13 18:05:04
기사수정

인천시 프랜차이즈 브랜드의 사업 기간은 평균 4년 4개월인 것으로 나타났다. 또 2012년부터 2014년 동안 신규등록 브랜드는 39개에서 57개로 증가세를 보였다. 


인천시 미추홀구 JST제물포스마트타운에서 13일 인천시 등록 프랜차이즈 정보공개서 실태분석 결과‘ 보고회가 열렸다.


이번 실태분석은 공정거래업무의 세밀한 수행과 소상공인 정책 기초자료로 활용하기 위해 시(소상공인정책과)와 불공정거래피해상담센터에서 공동 기획해 진행됐다. 


지역내 263개 프랜차이즈 브랜드(2018년 신규등록 브랜드 제외)에 대한 업종분석·매출액 추이·평균사업기간·가맹점 수 변동 추이·생애주기 등을 분석했다.


생애주기 단계 판단의 경우 점포 포화도·가맹사업자 수익성·점포 안정성 등 객관적 지표를 통한 분석으로 신뢰도를 높였으며, 성장 및 안정단계 비율이 23.2%(61개)로 나타났다.


인천시 등록 프랜차이즈 브랜드의 평균사업기간은 4년 4개월이며, 2012~2014년 신규등록 브랜드는 39개에서 57개로 증가했다. 


또 지식재산권 등록현황을 특허정보검색서비스를 통해 확인한 결과, 사실과 상이한 7개 브랜드가 발견돼 향후 이에 대한 필요조치 및 지원방원 등을 검토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인천시 소재 가맹본부에 대한 정보를 신규 등록시부터 브랜드 소멸시까지 다양한 지표의 추이를 지속적으로 관리할 계획”이라며 “프랜차이즈 산업의 건강한 발전과 가맹점 피해 최소화를 위한 계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19-12-13 18:05:0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