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그룹 엠블랙 출신 배우 이준이 ‘영스트리트’ DJ로 발탁됐다.


16일 SBS 파워FM(107.7MHz) ‘영스트리트’ 제작진은 기존 DJ 정소민에 이어 이준이 새로운 DJ로 발탁, 오는 20일 첫 방송을 시작한다. 


제작진은 “이준은 진지함 그리고 순수한 매력까지 갖춘 좋은 DJ가 될 것”이라면서, “다양한 청취자들과 소통하면서 서로에게 공감과 위로를 나눌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이준은 “라디오라는 매체가 지닌 따뜻함이 이준과 청취자 모두에게 긍정적인 에너지를 줄 것”이라는 제작진의 진심 어린 제안에 소집해제 후 복귀 첫 활동으로 라디오로 선택한 것으로 알려졌다. 


소속사 프레인TPC는 “이준은 12월 19일 소집해제 이후 12월 20일부터 SBS 파워FM '영스트리트'를 통해 팬 여러분을 다시 만날 예정”이라고 밝혔다. 


‘영스트리트’는 매일 저녁 8시부터 두 시간 동안 방송된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19-12-16 08:40:3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