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허태수 GS 회장, ‘오픈 이노베이션’ 문화 확산에 주력 - 미 스탠포드대와 교류해 선진 기업의 혁신 흐름 공유하고 디지털 혁신 가속화 방침
  • 기사등록 2020-01-14 11:25:33
기사수정

허태수 GS 회장은 미국 스탠포드대와 교류해 문화·산업 변화를 이끄는 선진 기업의 혁신 흐름을 공유하고 디지털 혁신을 가속화해 ‘오픈 이노베이션’ 문화를 확산하는 데 주력한다는 방침이다.


허 회장은 13·14일 서울 강남구 역삼동 디캠프(D.camp)에서 열린 ‘스탠포드 디자인 씽킹 심포지엄 2020’에 참석해 GS 계열사 최고경영자(CEO)를 포함한 임직원 100여명을 대상으로 혁신 마인드를 고취시켰다.


14일 GS에 따르면 미국 스탠포드대 스탠포드 혁신센터(이노베이션&디자인 연구센터)가 주최한 이번 행사에선 선진 기업이 도입·실행하는 문제 해결 혁신 방법론 가운데 하나로 알려진 ‘디자인 씽킹’을 기업과 학계에 소개하고 디자인 씽킹으로 해결된 혁신 활동 사례와 문화·산업 변화를 이끌어낸 다양한 연구 결과물을 공유했다.


허태수 GS 회장은 디지털 혁신을 가속화해 ‘오픈 이노베이션’ 문화를 확산하는 데 주력한다는 방침이다.(사진=GS)허 회장은 이번 행사에서 임직원을 대상으로 혁신 마인드를 독려하는 기회를 마련했다.


그는 스탠포트대 혁신센터장인 래리 라이퍼(Larry Leifer) 기계공학과 교수 등을 환담하는 자

리에서 “스타트업을 포함한 다양한 비즈니스 파트너와의 협력관계를 구축해 건강한 영향력을 주고받는 것이 기업과 사회의 지속 가능성을 높이는 길”이라고 강조했다.


이번 심포지엄엔 GS에너지·GS칼텍스·GS리테일·GS홈쇼핑·GS EPS·GS E&R·GS파워·GS건설 등 계열사 임직원이 적극적으로 참여한 가운데 혁신 마인드 저변을 확대하고 각 계열사의 사업 분야와 관련된 인적 네트워크와 지식을 활발하게 교류했다.


이 행사에서 라이퍼 교수는 “혁신에 열망하고 받아들이려는 모습으로 적극 동참해 준 GS그룹에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많은 기업이 혁신을 추구하는 과정에서 구체적 방법론을 필요로 하는 만큼 실리콘밸리를 중심으로 검증된 디자인 씽킹 방법을 통해 아시아 기업

이 각 문화에 맞게 발전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1-14 11:25:3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