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영상] 고양 시민단체 "주민하대 권력 갑질, 김현미 장관은 사퇴하라!" - 김 장관 측 "드릴 수 있는 말씀 없다"
  • 기사등록 2020-01-17 17:41:21
기사수정


일산연합회 회원 30여 명은 17일 오전 김 장관의 지역 사무실인 일산서구 주엽동의 한 상가 건물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일방적인 행정과 독단적인 정책을 밀어붙이며 국가와 고양시를 위기로 몰아가는 김현미 국토부 장관은 즉각 장관직을 사퇴하고 정계를 떠나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자신을 지지하고 기반이 돼 줬던 지역구를 해치는 일에 앞장선 것도 모자라 지역 전체를 비하했다"며 "평소의 겉과 속이 다른 김 장관의 표리부동했던 삶과 그의 본연의 모습이 드러난 것"이라고 비난했다. 


지난 12일 일산서구청 대강당에서 열린 신년회 행사에서 일부 참가자가 김 장관에게 "고양시가 망쳐졌다"는 말을 여러 차례 반복하며 항의했다. 이에 김 장관은 "아니에요"라고 응수하고는 주변 사람들에게 "그동안 동네 물이 많이 나빠졌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1-17 17:41:2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