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영상]김헌동 본부장, "반값 아파트, 문재인 대통령도 할 수 있다" - [영상] 김헌동 경실련 부동산건설개혁 본부장②
  • 기사등록 2020-01-22 18:04:53
기사수정


김헌동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 부동산정책개혁 본부장은 뉴밀레니엄 시대가 들어서면서 집값 안정을 위해 아파트 분양원가 공개와 분양가 상한제 도입 등을 줄기차게 주장해 온 인사다. 


그는 이명박-박근혜 정부 때 집값이 안정된 이유를 분양가 상한제를 도입했기 때문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이명박 정부 때 본격 시행된 분양가 상한제가 집값 안정의 주된 요인이라는 것이다. 


친서민 정부라는 노무현-문재인 정부와 친재벌 정부인 이명박-박근혜 정부의 집값은 생각과 다르게 움직였다. 정권이 바뀌고 분양가 상한제 도입 여부에 따라 집값의 파동이 크게 달랐다. 김헌동 본부장에게 그 이유를 물어봤다.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1-22 18:04:5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