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7번째·22번째 코로나19 환자, 15일부로 격리 해제 - 국내 확진자 총 28명 중 9명 완치 판정돼 격리 해제 조치
  • 기사등록 2020-02-15 13:56:14
기사수정

국내 7번째, 22번째 코로나19 확진자가 완쾌돼 격리 해제됐다. (사진=김한주 기자)

국내 7번째·22번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완쾌돼 격리 해제됐다.


정은경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장은 15일 열린 정부 세종청사 정례 브리핑에서 "7번째 환자, 22번째 환자가 증상이 호전된 뒤 실시한 바이러스 검사 결과에서 2회 연속 음성으로 확인돼 오늘부로 격리 해제된다"고 밝혔다.


신종 코로나 환자는 증상이 사라진 후 24시간 간격으로 진행된 2번의 실시간 유전자 증폭(PCR) 검사에서 음성이 나오면 격리 상태에서 해제된다. 퇴원 일정은 격리 해제 후 환자의 상태와 의료진 판단에 따라 결정된다.


7번 환자는 이날 퇴원하며, 22번 환자는 아직 퇴원 일정이 정해지지 않았다.


한편, 지금까지 국내에서 신종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은 환자는 총 28명이다. 그 중 7번 환자와 22번 환자를 포함해 총 9명이 완치 판정을 받았다.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2-15 13:56:1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