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현대백화점, 코로나19 영향 중소 협력사에 무이자로 500억 긴급 자금 지원
  • 기사등록 2020-02-19 11:22:09
기사수정

현대백화점은 코로나19로 인해 자금흐름상 애로를 겪고 있는 거래 중소협력사의 경영 안정을 위해 500억원 규모의 긴급자금을 지원한다고 19일 밝혔다.


현대백화점에 따르면 거래 중소기업 가운데 자금 지원이 필요한 협력사를 대상으로 업체별 최대 1억원을 지원하며, 상환은 3개월에 걸쳐 납품대금에서 공제하는 방식이다.


현대백화점은 또 코로나19 발생 이후 협력사의 애로사항을 극복하기 위한 지원사항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 하기 위해 '협력사 지원센터'를 운영하고 있다고 전했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코로나19 여파로 중소 협력사가 매출 감소와 자금 확보 등 경영상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며 "이번 자금 지원을 통해 물품 대금이나 인건비 등 경영 안정화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2-19 11:22:0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