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미국의 구글과 마이크로소프트(MS)는 코로나19(COVID-19)에 따른 영향으로 중국 생산 물량을 베트남으로 옮길 에정이라고 닛케이아시안리뷰(Nikkei Asian Review)가 27일 전했다. 


구글을 이르면 4월부터 베트남 북부 지역에서 자사 스마트폰 픽셀 4A(Pixel 4A)를 생산할 예정이며, 나아가 차세대 프리미엄 폰인 픽셀 5(Pixel 5) 역시 베트남에서 생산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마이크로소프트 역시 빠르면 올 2분기 중에 베트남 북부에서 서피스 브랜드(surface brand)인 노트북, 데스크탑 컴퓨터 등을 생산할 예정이다.


전자업체 관게자는 “코로나바이러스 발발이 중국에 진출한 글로벌 전자업체들로 하여금 중국 대체 생산기지 발굴을 더욱 앞당기고 있다”고 말했다고 신문은 전했다. 


이 같은 뉴스에 대해 구글이나 MS 모두 언급하기를 회피했다고 닛케이는 전했다.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2-28 17:47:0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