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한국출산율 2019년 사상 최저 0.92 - 생산연령인구도 최저 - 일본 1.42(2018년도) 보다도 더 낮다
  • 기사등록 2020-03-23 17:14:05
기사수정

통계청은 23일 여성 1명이 평생 낳는 아이의 추정 인원수를 나타내는 "합계 출산율"의 2019년의 통계치가 과거 최저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2019년 말 시점의 생산연령 인구의 비율도 최저를 갱신했다. 


생산연령인구는 감소 기조에 있으며, 2019년 말 시점에서는 전년 동기 대비 약 19만 명 감소한 약 3700만명을 기록했다. 


인구를 유지하려면 2.07의 합계출산율이 필요하다.


한국에선 1983년 이 수준을 밑돌았고, 2018년 처음으로 1.0 아래로 떨어졌다.1


2019년은 한층 더 낮아져 0·92로 감소했다. 이는 일본의 1.42(2018년)와 비교해도 낮다.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3-23 17:14:0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