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영상] 텔레그램 '박사방' 조주빈 얼굴공개..."악마의 삶 멈춰줘 감사" - 2020.3.25.
  • 기사등록 2020-03-25 12:12:13
기사수정


텔레그램에서 성 착취물을 제작하고 유포한 혐의를 받고 있는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이 언론에 처음으로 얼굴을 드러냈다.


조주빈의 얼굴은 오늘(25일) 오전 종로경찰서에서 검찰로 송치되는 과정에서 공개됐다.


머리에는 밴드를 붙이고 목에는 보호대를 착용한 조씨는 "손석희 사장님, 윤장현 시장님, 김웅 기자님을 비롯해 저에게 피해를 입은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사죄한다"며 "멈출 수 없었던 악마의 삶을 멈춰줘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3-25 12:12:1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