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한 번 다녀왔습니다’ 이초희, 김보연-이상이 모자 사로잡은 ‘만인의 막내’
  • 기사등록 2020-04-21 15:28:10
기사수정

[뉴스케이프=오정선 ]  ‘한 번 다녀왔습니다’ 이초희가 김보연, 이상이 모자를 모두 사로잡으며 핑크빛 로맨스에 불을 붙였다.


이초희는 지난 19일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극본 양희승, 연출 이재상,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본팩토리)에서 자꾸만 떨어지려고 하는 아들 재석(이상이 분)에게 서운한 감정이 폭발한 윤정(김보연 분)을 위로하는 다희로 시청자들에게 뭉클한 감동을 안겼다.

사진=‘한 번 다녀왔습니다’ 방송화면 캡처

다희는 매회 따뜻한 가족애와 배려심으로 안방극장을 훈훈하게 만든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는 다희가 아들에게 소외감을 느낀 윤정을 위해 함께 스테이크 식사를 하고 재석에게 윤정을 챙기라고 조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편입 공부와 아르바이트를 함께 하느라 고된 일상을 살아가면서도 타인을 향한 따뜻한 시선과 배려를 잊지 않는 다희의 선한 매력은 시청자들을 미소 짓게 했다.


또한 그동안 티격태격하던 다희와 재석이 포장마차에서 화해를 하며 로맨스 진척이 예고됐다. 다희에 대한 호감이 있는 재석이 다희와 친밀해지기 위해 발을 다쳤다고 귀여운 거짓말을 하고 화해하는 과정이 설렘 가득하게 펼쳐졌다.


이초희는 다희와 재석의 훈훈한 로맨스를 생동감 있게 연기하며 ‘막내 로맨스’의 탄력을 높이는 중이다. 


선한 매력의 다희를 더욱 호감도 있게 표현하는 이초희의 열연이 감동적인 이야기와 달달한 로맨스의 재미를 끌어올리고 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4-21 15:28:1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