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뉴스케이프=오정선 기자]  한국조폐공사 화폐박물관(대전 유성구 소재)이 15일 특별전시실에서 지역 사진동호회인 사인회(寫人會)의 작품전 ‘바람 구름 하늘’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송번영 작품(사진=조폐공사 제공)

내용에 따르면 31일까지 이어지는 이번 전시회는 코로나19로 잠시 문을 닫았던 화폐박물관이 12일 재개관하며 준비한 첫 전시회로, 코로나에 갇혀 있던 관람객들에게 마음의 평안을 선물한다. 


이번 전시회엔 박장규, 전영율, 송동섭, 송번영, 유성준 등 대전 지역에서 활동중인 작가들이 길에서 찾은 자연의 조화로움과 아름다운 빛깔을 담은 작품들을 선보인다.  화폐박물관 이강원 차장은 “코로나19로 인한 답답함을 털어내고 좋은 기운을 느낄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5-15 10:25:2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