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심상정 정의당 대표. (사진=뉴스케이프DB)  [뉴스케이프=강우영 기자] 심상정 정의당 대표가 대표직에서 물러나고 조기 전대 개최 뜻을 밝혔다.


심 대표는 17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당 전국위원회 모두발언에서 "혁신위가 준비한 혁신 과제와 발전 전략을 7월 혁신 당대회에서 결실을 보게 뒷받침하는 것이 마지막 소임"이라며 "혁신 당대회 이후 조기 당직자 선거가 실시되게 제 임기를 단축하겠다"고 말했다.


심 대표는 "당 정체성 후퇴를 비롯해 국민 기대에 미치지 못한 부분은 하나하나 극복해 나가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지난해 7월 당 대표로 선출된 심 대표의 임기는 내년 7월까지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5-17 20:48:4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