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문 대통령 "우리의 우수한 방역체계 다시 발휘" - "국민들 협조가 큰 힘...재발 가능성 있지만 이겨낼 수 있어"
  • 기사등록 2020-05-17 20:55:58
기사수정

문재인 대통령. (사진=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은 17일 이태원 클럽발 코로나19 집단감염이 진정세를 보이고 있는 것에 대해 "우리의 우수한 방역체계가 다시 한번 발휘되고 있다"고 긍정 평가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SNS를 통해 "국민들께서 최근 유흥시설에서 발생한 집단 감염이 추가 집단 감염으로 번지지 않을까 우려가 많으셨을 것“이라면서도 ”그러나 일일 확진자 수는 다시 10명대로 떨어졌고 그중 국내 감염자는 최근 이틀 연속 한 자릿수로 크게 줄었다"며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신속한 접촉자 파악과 진단검사에 의해 추가 확산의 가능성도 크게 낮아진 것으로 판단한다"며 "국민들의 협조가 큰 힘이 되고 있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어 "이번 확진자 중에는 교회 예배 참석자와 콜센터 직원도 있었지만, 집단 감염의 확산이 발생하지 않고 있는 것은 매우 의미있는 변화"라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마스크와 거리두기’라는 방역수칙을 잘 실천한 것이 추가 확산을 막는 안전판이 되고 있는 것"이라며 "코로나가 완전 종식될때까지는 유사한 일이 언제든지 발생할 수 있다. 그러나 우리는 충분히 이겨낼 수 있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끝으로 "바이러스와 함께 살아야 한다 하더라도 우리는 세계 최고 수준의 방역체계를 갖추고 있고, 위기 앞에서 힘을 모으는 세계 최고의 국민이 있다"며 "서로 믿고 의지하며, 방역에서 세계를 선도하는 대한민국의 자긍심을 계속 이어나가길 희망한다"고 덧붙였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5-17 20:55:5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