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부부의 세계 '지선우(김희애)-여다경(한소희)' ....제로섬게임으로 끝난 여자의 세계
  • 기사등록 2020-05-24 07:41:04
기사수정

[뉴스케이프=오정선 기자]  지난 23일 최종 종영된 JTBC 금토 드라마 '부부의 세계'는 한 남자를 사이에 둔 여자들의 제로섬게임과도 같은 드라마였다는 소회다.


JTBC '부부의 세계' 홈페이지 갈무리.

제로섬게임은 게임에 참여한 사람들이 서로 아무 득도 없이 승자도 패자도 없는 게임으로 끝나는 것을 의미한다. 


부부의 세계를 지선우(김희애)와 여다경(한소희)의 게임으로 본다면  초반에는 여다경(한소희)이 지선우(김희애)의 남편을 차지함으로써 승자의 자리에 올랐다. 


후반부에서 여다경(한소희)는 남편이 이혼한 전 부인을 잊지 못한다는 것과 지선우(김희애)와 외도를 한 것을 알고 충격에 빠진 후, 이혼을 결심한다. 


여다경(한소의)는 지선우(김희애)와 같은 사유로 이혼을 하는 아이러니에 빠진 것.  극은 이러한 과정을 통해 결국 승자도 패자도 없는 제로섬게임의 과정을 보연준 것과 다름아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5-24 07:41:0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