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김태년 "오늘까지 상임위원 명단 제출하라" 최후통합 - "3차추경 6월내 국회 통과는 지상명령"
  • 기사등록 2020-06-23 16:39:54
기사수정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뉴스케이프 자료사진)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23일 "미래통합당은 오늘까지 상임위원 명단을 제출하고 국회 정상화에 협조해줄 것을 마지막으로 요청한다"며 원구성 강행 수순밟기에 나섰다.김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3차 추가경정예산의 6월 내 통과는 우리 국회의 지상명령"이라며 이같이 말했다.그는 "민주당은 미래통합당에 양보할 만큼 양보하고 기다릴 만큼 기다렸다. 망부석도 아니고 더이상 얼마를 더 기다려야 하느냐"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는 이어 "이제 국회 비상상황에 효과적 대응을 위해 집권당으로서 선택하고 결정하겠다. 그리고 그 결과에 책임을 지겠다"며 "국민과 함께 책임 여당의 역할을 다하고, 국회 정상화와 6월 추경을 마무리 하기 위한 필요 절차에 돌입하겠다"며 거듭 단독 원 구성 의지를 분명히 했다.

조정식 정책위의장은 "어떠한 경우도 추경 처리 지연을 합리화하지 못한다"며 "6월 국회 중 추경 처리는 21대 국회가 국민의 국회, 일하는 국회로 거듭나는 리트머스 종이가 될 것이다. 국민의 인내를 더이상 시험하지 않길 통합당에 강력히 촉구한다"고 가세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6-23 16:39:5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