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주호영 통합당 원내대표, 사찰 잠행 끝내고 오늘 복귀 - 민주당 이번주 내로 원구성 마무리
  • 기사등록 2020-06-24 15:05:32
기사수정

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 (뉴스케이프 자료사진)

미래통합당 주호영 원내대표가 ‘사찰 칩거’를 마치고 24일 국회로 복귀한다. 


지난 15일 더불어민주당의 단독 상임위원장 선출에 반발해 이에 대한 책임을 지고 원내대표직 사퇴의사를 밝힌 지 9일 만이다.


주 원내대표는 이날 김성원 원내수석부대표를 비롯한 당 관계자들과 서울에서 만나 향후 대여투쟁 방안 등을 논의할 계획이다.


앞서 지난 23일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강원도 사찰에 방문 5시간 넘게 회동을 가졌지만 합의점을 찾지 못했다.


한편 민주당은 여야 원구성 협상이 안될 경우 이번주에 나머지 상임위원장 임명을 강행해 21대 국회 원구성을 마무리한다는 계획이다.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6-24 15:05:3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