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무협, ‘2020년 전문무역상사의 날’개최 - 전문무역상사 85개사 신규 지정 및 우수 상사 2개사 포상
  • 기사등록 2020-07-14 06:00:02
기사수정

[뉴스케이프=김민지 기자]  한국무역협회(회장 김영주)와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는 14일 삼성동 코엑스에서 ‘2020년 전문무역상사의 날’을 개최했다.


전문무역상사는 종합무역상사제도가 폐지된 2009년 이후 무역협회에서 중소·중견 기업의 간접수출 지원을 위해 운영해 오다가 2014년 ‘대외무역법’을 개정하며 법제화돼 국내 우수 제조기업이 수출을 할 수 있도록 해외 바이어 발굴과 수출을 대행하고, 수출국 다변화를 도와주고 있다.


이날 행사에서 무역협회 한진현 부회장은 “전문무역상사가 대한민국 수출의 선봉에서 중요한 역할을 수행해주기 바란다”면서 “협회도 정부와 함께 전문무역상사의 활약을 지원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번에 85개사가 신규 전문무역상사로 지정되면서 지난해 306개였던 전문무역상사는 391개로 늘었다. 이는 전문무역상사의 취급 품목이 전문화·다양화되면서 인지도가 높아지고 K-방역용품 등에 대한 수요가 확대되면서 많은 국내기업이 전문무역상사에 수출 대행을 의뢰하고 있기 때문이다.


수출 대행 실적 등이 우수한 디케이, 베스트그린라이프 등 2개사는 산업통상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 디케이는 일본 바이어에 국내 A사의 밸브류 160만 달러 상당을 수출하는 등 작년 한 해 동안 300만 달러 규모의 국산 배관 기자재 수출을 대행했다. 베스트그린라이프는 국내 B사의 건강기기 10만 달러 상당을 독일로 수출하는 등 작년에 189만 달러 수출을 대행했다.


무역협회와 산업부는 전문무역상사 제도 확산을 위해 지정된 기업에게 무역보험공사의 단기 수출보험 할인율 확대, 코트라 해외바이어 신용조사 연 10회 무료 제공, 해외 지사화 사업 가점 부여 등 다양한 인센티브를 부여하고 있다. 


한편 이날 행사는 2회 이상의 발열체크, 마스크·비닐장갑 착용 그리고 행사장 내 거리두기 등 3단계 방역 시스템으로 코로나19 방역에 만전을 기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7-14 06:00:0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