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풀영상] 김종인 "야만적 北행태에 분노…文 종전선언 운운 무책임"
  • 기사등록 2020-09-24 11:49:16
기사수정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은 24일 "북한은 달라진 것이 없는데 문재인 대통령은 어제도 종전선언을 운운했다. 참으로 무책임하게 느껴질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김 위원장은 이날 비대위 회의에서 서해에서 실종된 공무원이 북한 총격으로 사망하고 화장됐다는 보도를 언급하며 이같이 말했다. 


김 위원장은 "국민이 피살당한 중대한 사건임에도 정부가 이렇게 깜깜이로 모를 수 있는지 답답한 노릇"이라며 "그동안 핫라인 등 소통채널은 허구였나"라고 말했다. 


이어 "정부가 북한에 대해 당당한 태도를 갖고 조치하고, 전반적인 사건 과정을 소상히 밝혀야 한다"고 촉구했다. 


김 위원장은 "북한은 (2008년) 박왕자씨 (피격 사망) 사건 때나 지금이나 전혀 변한 게 없다"며 "북한의 야만적 행태에 커다란 분노를 느끼지 않을 수 없다"며 "정부는 이상주의를 벗어나 남북현실을 지켜보고 남북관계를 진전할 수 있음을 명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9-24 11:49:1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