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수원시, 교정시설과 협력해 출소자 사회복귀 지원 - 출소자 중 저소득 위기가구 발굴·지원 협력
  • 기사등록 2020-10-30 18:17:00
기사수정

수원시가 교정시설과 협력해 저소득층 출소자의 사회복귀를 지원한다. (사진=수원시)

수원시는 10월 29일 목요일 수원시청 의회세미나실에서 수원구치소·한국법무보호복지공단·수원보호관찰소 등 교정 시설 실무자와 간담회를 열고, 효율적인 출소자 긴급 지원 방안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수원시와 교정시설들은 출소자 중 저소득 위기가구를 발굴·지원하는 데 협력하고,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는 출소자에게는 긴급 지원 생계비 등을 지원해 안정적인 사회복귀를 돕기로 했다.

 

수원구치소·한국법무보호복지공단·수원보호관찰소는 출소자에게 긴급 지원 대상 여부와 지원기준 관련 내용을 사전에 안내하고, 출소자가 거주하는 동 행정복지센터는 긴급 지원 대상자 상담·현장조사·사후조사·사례관리 등을 담당한다.

 

수원시 복지협력과는 긴급 지원 대상자 적정성·연장을 심의하고, 생계비·주거비 등 지원을 결정한다.

 

2020년 수원시 긴급 지원 위기 사유 중 ‘출소’로 인한 지원은 전체 긴급 지원의 10.9%(2020년 10월 기준)에 이른다.

 

수원시 관계자는 “교정시설과 긴밀한 협력으로 긴급 지원 사업을 효율적으로 추진할 수 있을 것”이라며 “어려움을 겪는 출소자가 적절한 지원을 받고, 사회에 복귀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10-30 18:17:0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