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식품의약품안전처, 축산물 위생관리법 위반 업체 15곳 적발 - 식육 절단·포장·처리해 포장육 공급하는 식육포장처리업체 775곳 점검, 760곳 적합 - 주요 위반내용, 건강진단 미실시, 위생교육 미이수, 영업자 준수사항 위반, 폐업 신고 미실시
  • 기사등록 2020-11-17 16:14:33
기사수정

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는 코로나19로 가정 내 식육 소비가 증가함에 따라 지난 10월부터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식육을 절단·포장·처리하여 포장육을 공급하는 식육포장처리업체 775곳을 점검하고 '축산물 위생관리법'을 위반한 업체 15곳을 적발했다.

 

주요 위반내용은 ▲건강진단 미실시 5곳 ▲위생교육 미이수 5곳 ▲영업자 준수사항 위반 3곳 ▲폐업 신고 미실시 2곳이다.

 

적발된 업체는 관할 지자체가 행정처분 등의 조치를 실시하고, 6개월 이내에 다시 점검해 개선여부를 확인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육회용 또는 분쇄한 포장육 52건을 수거해 장출혈성 대장균 등을 검사한 결과, 모두 적합으로 확인됐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국민 다소비 축산물에 대한 지도·점검을 강화해 안전한 축산물을 소비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위반업체 현황 (자료=식품의약품안전처)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11-17 16:14:3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최신뉴스더보기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