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방통위, 실버세대 위한 '슬기로운 디지털 생활' 캠페인…유튜브에 영상 게시 - 디지털 기기 사용법 몰라 어려움 겪는 어르신들 위해 기획된 캠페인 - 유튜버 '할담비' 출연해 동년배 어르신들 눈높이에 맞춰 스마트폰 사용법 소개
  • 기사등록 2021-01-02 12:42:04
기사수정

어르신을 위한 슬기로운 디지털 생활 캠페인 (이미지=방송통신위원회)방송통신위원회(이하 방통위)가 지난 12월 13일부터 공개한 ‘어르신을 위한 슬기로운 디지털 생활’ 캠페인이 ‘할담비의 그림일기’ 영상을 끝으로 마무리됐다.

 

'할담비'는 본명 지병수 78세로, 지난해 KBS ‘전국노래자랑’에서 가수 손담비의 ‘미쳤어’를 춤과 함께 열창해 화제가 된 유튜버다.

 

코로나19로 급격히 비대면 사회로 전환되면서 디지털 기기 사용법을 몰라 어려움을 겪는 어르신들을 위해 기획된 이번 캠페인은 매주 한 편씩 방통위 유튜브 채널에 영상이 게시되며 진행됐다. 영상에는 ▲애플리케이션을 활용한 배달음식 주문방법, ▲스마트폰으로 장보는 방법, ▲전자출입명부 QR코드 사용방법 ▲스마트폰 영상통화 방법 등 어르신들을 위한 스마트폰 활용법이 담겨있다.

 

방통위의 이번 캠페인 영상에는 유튜버 할담비가 출연해 동년배 어르신들의 눈높이에 맞춰 스마트폰 사용법을 단계별로 차근차근 소개해줘 누리꾼들의 긍정적인 반응이 있었다.

 

‘할담비’는 “방통위와 캠페인 영상을 촬영하면서 나도 할 수 있다는 용기를 얻게 됐다”며 “처음에는 디지털이 낯설고 어려웠지만 젊은 친구들이 도와주고 스스로 공부도 하니 또 다른 세상이 눈앞에 나타났다”고 전했다. 또한 “디지털이 어려워봤자 우리들 인생만큼 어렵겠냐, 관심을 갖고 차근차근 배우면 할 수 있으니 우리 실버세대도 디지털 활용에 용기를 가지면 좋겠다”고 소회를 밝혔다.

 

한상혁 위원장은 “이번 캠페인 영상을 좋게 봐주시고 긍정적인 반응이 많은데, 그만큼 어르신들의 디지털 소외 문제에 공감하는 분들이 많았던 것 같다”며 “어르신들과 함께 누리는 따뜻한 디지털 환경을 만드는데 우리 사회 모두의 관심과 도움이 이어지길 바란다”고 전했다.

 

방통위는 앞으로도 음식점이나 카페, 역사 등의 키오스크를 이용한 음식 주문, 교통편 예매 등 노년층을 위한 다양한 디지털 기기 사용법을 알리는 캠페인을 계속해나갈 예정이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1-02 12:42:0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최신뉴스더보기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