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식약처, 7개 의약단체와 손잡고 의약품 공급중단 '공동대응' - 병‧의원, 약국 등 의료현장 의약품 수급 불안정 문제 해소 위해 관계 단체와 ‘현장 의약품 수급모니터링 네트워크’ 운영 - 현장 수급모니터링 센터서 공급부족 발생 신고, 식약처 공급 중단 의약품 정보 주간 단위 공유, 공급 중단 대응방안 현장 의견수렴 등
  • 기사등록 2021-02-10 18:30:43
기사수정

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는 병‧의원, 약국 등 의료현장에서 발생하는 의약품 수급 불안정 문제를 적극 해소하기 위해 관계 단체와 ‘현장 의약품 수급모니터링 네트워크’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주요 추진사업은 ▲현장 수급모니터링 센터에서 공급부족 발생 신고 ▲식약처의 공급 중단 의약품 정보 주간 단위 공유 ▲공급 중단 대응방안에 대한 현장 의견수렴 등이다.

 

현장 의약품 수급모니터링 네트워크 운영 체계 (자료=식품의약품안전처)

식약처는 제조‧수입‧유통‧사용 등 현장에서의 의약품 수급 상황을 모니터링하기 위해 2017년부터 약사회·의사협회·제약협회 등 7개 전문단체에 ‘현장 수급모니터링 센터’를 설치·운영하고 있으며 ‘한국희귀필수의약품센터’가 이를 지원하고 있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현장에서 의약품 수급 정보를 신속 공유하고 적절한 조치를 통해 환자에게 안정적으로 치료기회가 확보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2-10 18:30:4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