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환경부는 탄소중립 이행을 위해 풍력발전이 신속하고 친환경적으로 확대될 수 있도록 '풍력 환경평가전담팀'을 발족했다고 22일 밝혔다.

전담팀은 과장급 서기관 1명, 사무관 2명, 주무관 2명, 검토기관 파견 인력 3명으로 구성됐다.

역할은 효율적인 협의 체계를 구축해 그간 육·해상 풍력발전 개발과정에서 발생한 환경적인 문제점의 해소방안을 마련하고, 전 과정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다.

풍력발전 예정지에 대해 선제적인 자연생태현황조사를 주관하고, 풍력발전 평가 가이드라인을 마련해 사업자가 사전에 입지 예정지의 환경적 적정성을 검토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전담팀은 오는 26일 오후 서울 중구 LW컨벤션센터에서 해상풍력 사업자를 대상으로 설명회를 열고 환경영향평가 협의절차 및 평가 방법과 해상풍력 협의 사례를 토대로 한 주요 사항 등을 안내하고, 발전업계의 애로사항 등을 수렴해 개선사항을 검토할 계획이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2-22 13:12:3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