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사진=LG화학)

LG화학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구성원 심리지원을 위해 글로벌 심리상담 프로그램을 도입한다고 23일 밝혔다.

LG화학은 전 세계 17개국 2만여명을 대상으로 하며 영어·중국어·일본어 등 8개 언어가 지원되는 심리상담 프로그램 '더(The) 좋은 마음그린'을 전 사업장에 도입해 운영할 예정이다.

이 프로그램은 실시간 채팅이나 전화 상담 등 비대면 모바일 상담을 중심으로 운영된다. LG화학 구성원들은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설치를 통해 업무적 고민뿐 아니라 가족관계 등 개인적 고민에 대해서도 심리상담을 받을 수 있다.

신학철 LG화학 부회장은 "코로나19 확산 및 시대적 변화에 따라 온라인 회의, 재택근무 등 업무 및 생활 방식에 직결되는 변화들이 동시다발적으로 일어나고 있다"며 "전 세계 구성원들의 마음을 보듬고, 심리적 안정에 실질적 도움을 줄 수 있는 복지 프로그램을 지속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2-23 09:36:1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