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사진 왼쪽부터)NH농협은행 장승현 수석부행장과 양재호 한국기원 사무총장이 7일 서울 성동구 소재 한국기원에서 진행된 후원협약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NH농협은행)

NH농협은행은 지난 7일 한국기원과 '2021 한국여자바둑리그' 후원 협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협약식은 서울 성동구에 위치한 한국기원에서 NH농협은행 장승현 수석부행장과 한국기원 양재호 사무총장, 여자바둑리그 세계랭킹 1위 최정 기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한국여자바둑리그'는 2015년 출범한 국내 최초·최대 규모의 지역연고제를 표방하는 단체대항기전이다. 

이번 리그는 내달 17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8개 지역연고팀이 참가해 정규리그와 포스트시즌이 10월까지 진행되고 매주 목요일부터 일요일까지 전경기가 바둑TV에서 생중계 될 예정이다.

장승현 수석부행장은 "세계여자바둑계를 평정하고 있는 최정 선수를 키워낸 한국여자바둑리그를 후원하게돼 기쁘게 생각하며, 바둑이 더욱 국민들에게 사랑받는 건강스포츠로 자리매김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4-08 10:30:3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