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필리핀 보건부는 2일 중국 우한 출신 44세의 남성이 지난 1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으로 사망했다고 밝혔다고 로이터 통신 등 외신들이 보도했다. 


이번 필리핀에서의 우한 폐렴에 의한 사망자는 중국 이외 국가에서 숨진 첫 사례이다. 필리핀 보건부는 사망한 이 남성은 입원 치료 동안 심각한 폐렴 증상을 보였다고 전했다.


이 남성은 필리핀에서 처음으로 신종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던 38세 중국 여성과 함께 우한에서 입국한 것으로 확인됐다.


세계보건기구 (WHO) 필리핀 대표부 측은 “필리핀 내에서 감염된 것은 아니라는 점”을 강조하면서, 이 환자는 ‘우한 폐렴’ 발원지에서 필리핀으로 입국했다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2-03 04:10:1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