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정부, 이공계 장학금에 ’20년 507억 원 투입하여 8,700여 명 지원 - 2020년도 “이공계 우수학생 국가장학사업” 추진
  • 기사등록 2020-02-10 15:28:16
기사수정

정부는 10일 이공계 분야의 우수학생 지원을 위해 올해 507억 원을 투입하여 8,700여 명의 장학생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과기정통부)는 이날 대통령 과학장학생은 총 157명을 신규 선발하며, 우수 이공계 장학생은 3,100여 명을 신규 선발하기로 했다. 


과기정통부는 이어 다양한 역량과 배경의 우수인재를 선발하기 위해 올해에는 3가지 사항을 개선하기로 하고, 대통령 과학장학생 선발시 국내대학 3학년생 27명을 신규 선발하고, 해외대학 선발인원을 2배로 확대하여 20명 선발한다. 또한, 다양한 배경의 잠재력 있는 미래인재를 선발하기 위해 다면 평가를 도입하고, 사회적 책임감등 인성요소 평가를 강화한다.


또 선발된 대통령 과학장학생이 지속적으로 자기계발을 할 수 있도록, 과학자 및 장학생 간 주기적 만남을 정기적으로 지원하며, 온·오프라인 만남과 멘토-멘티 매칭, 성과교류회·워크숍 등을 지원하고, e-소식지 발간·배포를 통한 대통령 과학장학생의 연구 활동, 봉사 활동 등을 소개하여, 초·중·고 학생들의 이공계 비전 발견을 돕는다.


나아가 저소득층 학생 멘토링 등 재능기부형 사회봉사 수행을 강화하여, 장학생들이 자신의 재능과 능력을 필요로 하는 이웃에게 나누는 기쁨을 느낄 기회를 제공하며, 2021년부터는 우수 이공계 장학생의 선발 전형을 단순화하여 대학의 추천·선발권을 강화하고, 대학의 ‘이공계 교육 내실화 노력’에 따라 추가 선발인원을 배정할 예정이다.


올해 장학금 신청 등에 관한 세부 계획은 3월 중으로 공고할 예정이며, 6월에 장학생을 최종 선발할 계획이며, 이번 계획은 올해 초까지 5회에 걸쳐 실제 수혜를 받고 있는 대학생, 평가에 참여한 교수, 수도권·지역대학 등의 장학 담당 교직원 등을 대상으로 충분한 의견 수렴을 거쳤다. 


과기정통부는 앞으로도 다양한 배경의 능력있는 학생들이 마음껏 능력을 발휘하여 과학기술 강국 대한민국의 미래를 이끌어 가고, 사회와 공감하는 따뜻한 과학자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강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공계 분야 “우수학생 국가장학사업” 개요를 보면, “청소년의 이공계 진출 촉진 방안(2002년 7월)의 일환으로 2003년부터 선발·지원하고, 대통령 과학 장학생으로는 수학, 과학 분야에 뛰어난 잠재력과 사회적 책임감이 있는 학생을 선발·지원한다. 지난 2003년 이래 총 2,344명 선발·지원했으며, 2019년 564명 지원(신규 146명, 계속 418명)했다. 


또 우수 이공계장학생 지원 개요를 보면, 이공계 진학 유도를 통한 이공계 저변 확대를 위해 우수 인재 선발·지원한다. 지난 20‘03년 이래 6만7천여 명 선발·지원을 했고, 2019년 125개 대학 8,442명 지원(신규 3,147명, 계속 5,295명)을 했다.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2-10 15:28:1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