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복지부·의협, 필수의료 육성 및 지역의료지원책, 의료전달체계 확립 방안 논의 - 제6차 회의서 지역중소병원 육성 위한 역량강화, 우선과제 및 의료인력 확보, 전문병원 육성 방안 등 논의 - 의협, 응급실 이용 개선 위한 119 구급대원의 이송지침 개정 및 진료예약 확립 등 제안
  • 기사등록 2021-01-21 15:27:49
기사수정

보건복지부와 대한의사협회는 제6차 회의를 개최해 필수의료 육성 및 지역의료지원책, 의료전달체계 확립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사진은 제3차 회의 당시 (사진=보건복지부)보건복지부(이하 복지부)와 대한의사협회(이하 의협)는 20일 오후 한국건강증진개발원에서 의정협의체 제6차 회의를 개최해 필수의료 육성 및 지역의료지원책, 의료전달체계 확립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 날 회의에서는 환자가 상태에 따라 적시에 적절한 기관에서 필요한 의료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의료전달체계 개선 방안 마련과 각 의료기관이 역할에 맞는 보상체계 개선 등 단계적 추진 필요성에 복지부와 의협이 공감하면서 진행됐다.

 

또한 지역중소병원 육성을 위한 역량강화, 우선과제 및 의료인력 확보, 전문병원 육성 방안 등을 논의하고 상급종합병원의 중증환자 진료 기능 강화를 위한 여건 조성 방안, 의료기관간 연계·협력 강화를 위한 실질적인 진료의뢰 및 환자회송 방안, 합리적인 의료이용 유도 방안 등을 논의했다.

 

복지부는 의료인의 삶의 질이 보장되도록 하면서 지역·공공·필수의료 분야에서 수련·근무·의료기관 운영 등에 어려움이 없도록, 적정 진료 환경과 의사인력 확보 대책을 제안했으며 의협은 응급실 이용 개선을 위한 119 구급대원의 이송지침 개정, 진료의뢰서를 통한 진료예약 확립, 의원간 협력모델 활성화, 의뢰서 예외조항의 전면 폐지 등을 제안했다.

 

보건복지부와 대한의사협회는 27일에 의정협의체 제7차 회의를 개최할 예정이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1-21 15:27:4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